센터 소개 공지사항 활동보기 참여/문의/후원
센터소식
제목 인천시, 안전관리 민관협력위원회 운영
이름 국제뉴스

(인천=국제뉴스) 김종훈 기자 = '인천시 안전관리 민관협력위원회'가 첫 회의를 개최하는 등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인천시는 재난·안전사고 발생 시 민관기관과의 신속한 협력과 대응·복구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인천시 안전관리 민관협력위원회’ 구성하고 4일 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행정부시장 등 당연직 위원 3명과 민간분야 위촉위원 22명 등 총 25명으로 구성돼 위원장은 행정부시장과 이날 회의에서 선출된 전찬기 위원이 공동위원장을 맡게 된다.

민간분야 위원은 예방대비분야 2명, 구조구급분야 5명, 장비복구분야 5명, 생활안정지원분야 2명, 의료인력지원 분야 2명, 법률지원 분야 1명, 안전자문분야 5명을 위촉해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위원 임기는 2년이며 매년 정기회의 2회, 대규모 재난 발생 등 필요시 수시회의를 개최한다.

위원회는 재난 및 안전관리 관련 민관협력활동 운영방안 등 협의, 민관협력 활성화를 위한 민관합동 재난대응 교육·훈련 참여, 재난발생시 인적·물적 동원, 수습활동 전개 등 재난 전 분야에 걸쳐 민관협력 활동을 벌인다.

한편 이날 첫 번째 회의는 위촉장 수여, 공동위원장 선출, 인천시 안전관리 추진사항 및 위원회 기능과 역할 설명, 상호 협력방안 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최근 재난의 규모가 대형화되고 있고 인천의 경우 항만, 항공, 에너지 등 사회기반시설과 노후된 원도심 지역환경 등으로 인해 다양한 형태의 재난 및 안전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만큼 시민의 안전을 위해 평상 시 민관이 서로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 원문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62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