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터 소개 공지사항 활동보기 참여/문의/후원
센터소식
제목 안산에서 '세월호 이후 우리 사회' 모색한다
이름 오마이뉴스

세월호 참사를 가장 직접적으로 겪은 도시 안산에서 진보와 보수를 망라한 싱크탱크와 시민사회단체, 전문가들이 '안전'을 주제로 머리를 맞댄다. 이들은 '우리가 만드는 대한민국… 각자 그리고 서로'라는 메인 구호 아래 오는 6~7일까지 이틀간 '2015대한민국정책컨벤션&페스티벌'을 연다.

'세월호 이후 안산', 진보-보수 머리 맞댄다

이번 대회는 2015대한민국정책컨벤션&페스티벌조직위원회, 1000인토론결과 정책실현과 새로운 안산모색을 위한 시민위원회, 안산온마음센터, 안산희망재단, 세월호문제해결을 위한 안산시민대책위원회, 안산시 416 세월호참사 피해극복대책협의회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주제는 '안전과 거버넌스'다. 지난해 세월호 참사와 올해 메르스 사태 등 안전 문제를 포함, 우리 사회 앞에 놓인 수많은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선정했다. 보다 상세한 프로그램과 일정 등은 대회조직위원회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대회 첫날인 6일 오후 7시 안산예당 국제회의장에서는 남경필 지사, 제종길 시장, 김진현 조직위원장, 오재호 전 국가위관리학회장 등이 참여하는 '정책토크&콘서트'가 공연과 영상을 곁들인 퍼포먼스 이벤트 형태로 열린다.

대회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진보와 보수가 건전한 정책 경쟁으로 소통하고, 시민이 주도해 국가의 핵심 정책 과제에 대해 대화와 토론으로 건강한 사회적 공론을 형성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밝혔다.

- 중략 -

* 원문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157289